의식절차의의
 
 
 
 
관음보살의 원력으로 영혼단에 공양을 베푸는 의식이다. 상단 불 보살전에 육법공양을 올리고 신중 퇴공과 더불어 축원을 마친 후, 밖에 마련된 하단(감로단, 영단)을 향해 일체 유주무주 영가들의 영혼을 위하여 법식(法食)을 설해주는 의식으로, 앞서 대령재에서는 간단한 면을 올려 청해 모심에 주린 배를 면하시라고 하였지만 이제 영가에게 부처님의 법을 듣고 돌아가심에 있어서도 편안한 영식으로 배불리 공양하시고 돌아가시라는 절차로, 현세와 같이 공양을 올려 드린다.
 
이때 상단, 중단에 설단했던 공양 등 시물을 하단에 옮긴 후 재자(齋者)들로 하여금 영혼에게 잔을 붓는 절차.
거불 → 착어→ 진령게 → 착어 → 신묘장구대다라니, 파지옥진언 → 해원결진언 → 보소청진언 → 증명청 → 향화청 → 가영 → 헌좌진언 → 다게 → 고혼청 → 향연청 → 가영 → 제불자등 각 영가 → 수위안좌진언 → 제불자등각 영가 → 사다라니 운운 → 칭량성호 → 시귀식진언 → 보공양진언 → 보회향진언 → 수아차법식 → 장엄염불 → 공덕게
관음시식/전시식